홈 > 오피니언 > 독자투고
독자투고

겨울철 전기온열매트, 안전의식! 안전사용!

겨울바다 0 1451 0 0

겨울철 전기온열매트, 안전의식! 안전사용!

올해도 어김없이 입동을 지나면서 뚝 떨어진 기온과 매서운 찬바람이 긴 겨울의 시작을 알리고 있다.

이에 따라 각 가정에서는 한동안 구석에 묵혀놓았던 난방용 기계·기구를 다시 꺼내놓거나 새 제품을 구매하여 겨울나기를 준비하곤 하는데 이 중 전기온열매트는 매년 난방비 부담이 증가하는 요즘, 가정에서 간편하고 경제적으로 사용할 수 있는 보조난방수단으로 꾸준히 인기를 끌고 있다.

그와 동시에 전기온열매트와 관련한 화재사고 역시 전국적으로 빈번히 발생하고 있다.

작년 한해동안 화재발생통계를 살펴보면 경상북도의 경우 ‘부주의’가 전체 2,686건 중 1,076건으로 가장 많은 비중을 차지했으며 전기화재는 606건으로 그 뒤를 이었는데 이 중 전기매트(장판)류는 6건, 전국적으로는 265건의 화재로 이어졌다.

그러나 이는 화재원인이 명확하게 밝혀진 경우이며 복합적인 열원의 작용으로 인한 발화원의 소실로 원인미상 처리된 경우도 적지않을 것으로 사료된다.


이러한 전기매트에 의한 화재는 제품자체의 불량에 기인한 것보다는 사용자의 부주의한 1차적 행위로 말미암아 화재로 진행되는 경우가 많은데 매트의 내부는 발열선이 내장되어있어 접어서 보관할 경우 고정된 선이 꼬이거나 겹치면서 국부적으로 과열되고 열선이 끊겨 스파크가 발생할 수 있다.


이렇게 과열된 매트위에 이불이 덮혀있다면 1시간후 내부온도는 거의 130도에 육박하는 것으로 실험결과 나타났다.

 

지속적인 열이 축적되고 매트 주위로 불에 취약한 가연성 물질이 있다면 쉽게 화재로 확대될수 있는 것이다. 

 이미 언론에서 보도되었던 라텍스제품의 화재위험성도 그 중에 하나인데 보온성이 뛰어난 제품 고유의 특성으로 인해 열이 축적되어 불이 붙기 쉬운 만큼 사용에 철저한 주의가 요구된다.

 

전기매트 구매시 소비자들이 안전을 위해 고려해야할 사항도 있다.

우선 안전인증(KC마크)을 받은 규격제품인지 확인하여야 한다. KC마크는 분야별 인증마크를 국가통합인증으로 단일화한 것으로 소비자가 믿고 구매할 수 있는 안전장치인 셈이다.

또한 전원차단장치는 사용자가 전원을 차단하지 않고 외출시 일정시간 경과 후 자동으로 전원을 차단시켜주는 매우 유용한 기능이다.

화재가능성은 대부분 장시간 사용시 열 축적에 의해 발생되므로 만일을 대비하여 차단기능이 있는 제품을 구매하기를 추천한다.


겨울철 전기온열매트는 이제 우리 생활에 필수불가결한 생활용품이 되었다.

무엇보다도 소비자들은 고온 및 장시간 사용을 자제하는 생활습관을 기르고 부주의시 언제든 화재로 이어질수 있다는 안전인식 함양이 필요하다.

우리 모두 이러한 안전의식을 통한 안전사용으로 화재없는 겨울나기에 동참하자!

울진소방서 죽변센터 예방담당자 이동석


0 Comments
포토 제목